실시간 PUSH  NEWS

월 $35 유튜브로 TV방송 본다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구글의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가 실시간 스트리밍 TV서비스 사업에뛰어들었다. 이에 따라 케이블TV 등 전통 유료TV사업자들이 또 한번 위기를 맞고 있다.


유튜브는 미국 이용자들에게 월 35달러에 스트리밍 라이브 TV 서비스 `유튜브TV`를제공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서비스에 가입하면 CBS, ABC, 폭스, NBC 등 주요 방송사의 프로그램과 ESPN, 폭스스포츠, NBCSN 10여개 스포츠및 영화 채널 등 40개 채널을 시청할 수 있다.

유튜브 TV는 디시의 슬링 TV,AT&T의 디렉TV,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 뷰 등과 유사한 서비스를 하게 된다.


그러나 유튜브는 계약 조건이 없어서 원하지 않으면 곧바로 구독을 단절할 수 있다는 것이 차이점이다. 기존의 광고 없는 동영상 `유튜브 레드`도 별도 돈을 지불하지 않고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유튜브TV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컴퓨터등 인터넷과 연결된 모든 기기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TV는 크롬캐스트나 구글캐스트가 가능한 TV를 통해서만 이용 가능하다. 또 유튜브TV는 구글의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홈과도 연동될 것이라고 유튜브는 밝혔다.


수잔 워지츠키 유튜브 최고경영자(CEO)는 “밀레니엄 세대가 좋은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좋아한다는 것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면서도 “우리는 그들이 기존처럼 전통적 편성 프로그램을보고 싶어 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1분마다 400시간 분량동영상이 업로드되는 유튜브 이용자 하루 동영상 시청 시간은 5년 만에10배가 늘어난 10억 시간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미국 국민 하루 TV 시청 시간인 125000만 시간에 육박하는 수치다. 여기에 유튜브가 TV 생방송 서비스까지 제공하면 전통 케이블TV의 설 땅은 더 좁아질 수밖에 없을 전망이다.

최근 미국에서는 케이블 TV나 위성방송 서비스를 해지하고 유튜브 등을주로 이용하는 사용자가 늘고 있다.


유료TV 서비스 업계에 따르면 인터넷만 가입하고 TV서비스 계약을 하지 않은 사용자가 최소한 1000만가구에 달한다.

List
Today 0 / All 230
no. Subject Date
 


워싱턴 미주경제 - 4115 Annandale Rd. suite 207 Annandale, VA 22003 703)865-4901

뉴욕 미주경제 - 600 E Palisade Ave. suite 3 Englewood Cliffs, NJ 07632 201)568-1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