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레저

'박유천 사건' .. 전대미문의 성추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한류스타 박유천(30) 1주일 사이 명의 여성에게 잇달아성폭행 혐의로 고소를당하면서 한국 연예계가전대미문의 성추문 수렁에빠져들었다.

  지난 10 처음 고소장을 여성은 15 취하를했지만 16일과 17 과거박유천에게 피해를 입었다고주장하는 명의여성이 등장해초대형 스캔들로 비화됐다.

  온라인에선 꽃미남한류스타의 충격적인 성추문이미국에서도 사회적인 논란이 코미디 배우 코스비의 성폭행사건과 비교되고 있다.

  '국민 아빠' 불린코스비는 2004 펜실베이니아주 템플 대학에서 여자농구단코치로 일하던 안드레아콘스탄드로부터 성폭행으로 고소당했지만불기소 처분됐다. 그러나 콘스탄드와 비슷하게당했다는 여성이 지난해에만미국 전역에서 잇달아등장해 결국 법정에서게 됐다.

  박유천 사건의경우 고소한 여성들이피해를 봤다는 시기는다르지만, 유흥업소와 관련이 있고장소가 화장실이란 공통점이있어 온라인에는 각종추측과 '' 쏟아졌다.

  과거 박유천이일본의 라디오프로그램에 출연해 '아름다움'(Beautiful)에서 연상되는 3가지를 꼽아달란 말에 '대화, 한숨, 화장실' 답했다며 당시그가 그린 것으로알려진 그림이 퍼져나갔다.

  또 지난해 해외 누리꾼이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박유천은 화장실 변기를그리는 좋아하는지모르겠다" 글이 캡처돼다시 화제가 됐다.

  박유천이 일본, 중국 아시아권에서 인기가 높은한류스타여서 현지 언론보도도 잇달았다. 그는 그룹 JYJ 높은 인기를누렸고 '성균관 스캔들' '옥탑방 왕세자' 등의 드라마를통해 배우로도 크게활약했다.

  일본에선 한류매체뿐 아니라 스포츠지, 후지TV 연예정보 프로그램 '논스톱' 등이 '박유천이 성폭행으로 고소당했다' 사건내막을 보도했다.

  한 기획사의해외사업팀 관계자는 "박유천이 워낙 이미지가좋았던 터라 일본팬들 사이에서는 난리"라며 "대부분의 매체에서 다뤄졌고야후 재팬 포털사이트 화제의 뉴스에올랐다. 방송사들의 월요일 주간정보 프로그램에서도 다뤄질 가능성이 높다. 현지에선 한류에악영향을 미치지 않을까걱정하는 분위기" 말했다.

  중국에서도 인민일보, 중국청년왕, 소후신문, 신랑오락, 텅쉰오락, 아이치이 각종언론과 사이트에서 한국보도를 주시하며 실시간으로전하고 있다.

  중국 전문에이전시의 관계자는 "한국 보도가실시간으로 업데이트 된다" "중국 일부 팬들은 '유천은 우리가지킨다' 해시태그를 SNS 확산시키면서 아직사실로 밝혀진 아니니 지켜보자는 분위기"라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아이돌스타들의 물의가 잇따르자연예 기획사의 연예인관리 시스템에 대한지적도 나왔다.

  그러나 대형 기획사의 실장은 "요즘은 기획사들자체적으로 성교육과 심리상담을 하는 등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신인일경우는 숙소 생활을하고 나름 체계적인관리가 되지만 박유천처럼 10 넘게활동한 대형 스타는결국 스스로의 관리가중요하다" 말했다.

  경찰은 대중의폭발적인 관심을 받는사건인 만큼 6 규모로 전담수사팀을 꾸려 참고인과피해자를 조사하는 수사에 속도를 내고있다.

List
Today 0 / All 308
 


워싱턴 미주경제 - 4115 Annandale Rd. suite 207 Annandale, VA 22003 703)865-4901

뉴욕 미주경제 - 600 E Palisade Ave. suite 3 Englewood Cliffs, NJ 07632 201)568-1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