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레저

방문판매 사기 조심하세요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http://www.mass-it.com/news/wp-content/uploads/fuller-brush-popularized-the-concept-of-door-to-door-sale_16001035_800714226_0_0_14049849_500.jpg

 

 

 

방문판매 사기 조심하세요  

거짓 프로모션 및 자선 사업으로 현혹하기도

유순영 기자

 

집을 방문해 문을 두드리고 상품의 판매나 구독을권하는 방문판매와 관련한 사기사건이 다량 접수돼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판매원들은 소비자들에게 각종 프로모션을 소개하거나, 판매 수익의 일부는 자선 사업으로 쓰인다는 등의 근거 없는 이야기로 상품을 소개하는 경우가 상당히 많다.


경영개선협회(BetterBusiness Bureau, BBB)의 조사에 따르면 판매원들 대부분이 젊고 준수한 외모를 가지고 있어 이들이 하는 말에 피해자들이쉽게 속아넘어가는 경향이 있다고 한다.

생각보다 어렵지 않게 몇 백 불의 체크를 그 자리에서써 주는 경우도 적지 않았다.

이와 같은 사기사건이 빈번하게 발생하면서 낯선 이에게문을 열어주지 말자는 'Do Not Knock' 캠페인도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다.


메릴랜드 주 찰스카운티에서도 올해 이미 잡지판매관련 사기 사건이 다수 보고된 바 있다.

메릴랜드 카운티 보안부서 크리스틴 팀코 대변인은방문판매원들에게 행상인 허가증을 보여달라고 하거나 해당 회사의 연락처를 달라고 했을 때 선뜻 주지 못하면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오클라호마의 한 남성도 방문판매 사기 건으로 지난1111일 기소됐다.

집집마다 문을 두드리며 청소도구를 판매하는 남성이, 40불짜리 제품을 판매하고 체크를 받았다.

구매자는 얼마 뒤 은행 어카운트를 확인하고는 놀라지않을 수 없었다.


40불이 빠져나가야 할 것으로 생각했으나, 실제로 빠져나간금액은 750불에 달했다.

거의 20배에가까운 초과금이 나가자 구매자는 회사에 전화를 걸어 따졌으나, 회사 측은 아는 바가 없다고 응했다.

곧 사건은 경찰에 접수됐고 이 남성은 조사를 받게됐다.

이는 회사 측의 집단 범죄가 아닌, 판매원 개인의 범죄로 나타났다.

특히 판매원이 회사 명의가 아닌 개인 명의로 체크를써달라고 한다면 100% 사기다.

 

방문판매 사기범들은 수표를 증거로 남기고 싶어하지않기 때문에 개인 명의의 체크를 받아 바로 현금으로 바꾸려는 속셈을 보이기 때문이다.

대변인은 또한집집마다문을 두드리면서 집에 아무도 없는지 확인하고 빈집털이를 하기도 한다며 방문판매원들을 주의하라고 경고했다.


연방거래위원회(FederalTrade Commission)의 규칙에 따르면 판매원의 방문으로 25달러 이상의 상품을구입한 경우 3일 내에 소비자가 구매를 취소할 수 있다.

판매 관련 사기를 당한 경우 BBB에 피해 사실을 알린다.

 

<방문판매 사기를 피하려면>

1. 상품판매를 위해 사람들의 심리를 교묘하게 이용하기 때문에 일단 충분히 경계한다.

2. 판매원들과 직접 마주하기 전에 거절하는 법을 연습한다.

예를 들어, “지금은남편이 없어서 그런 결정을 내릴 수가 없다등의 이유로 판매원이 발길을 돌리게 한다.

3. 체크를 써주기 전에 반드시 BBB 홈페이지(www.bbb.org)에서 회사 정보를 확인한다.

모바일로도 접속 가능하며 회사정보 확인은 무료다.

 

 


List
Today 0 / All 308
no. Subject Date
129

방문판매 사기 조심하세요   image

Nov 28, 2014
128

음주운전보다 무서운 ‘주행 중 문자메세지’ image

Nov 28, 2014
127

다가오는 연휴, 여윳돈 만들 법 없나  image

Nov 28, 2014
126

비만 여성들, 임금 차별 피해 시달리고 있다 image

Nov 28, 2014
125

성공하는 기업은 다르다 (1) 월마트 image

Nov 11, 2014
124

미국의 대통령 선거방식, 잘 알고 계세요? image

Nov 11, 2014
123

음주가 가정평화에 독이 되고 있다 image

Nov 11, 2014
122

사립대학 학비 랭킹, 편차 상당해 image

Nov 11, 2014
121

영어 못하는 이민자들, 많아도 너무 많다  image

Nov 11, 2014
120

크레딧 스코어 점차 회복 중  image

Nov 11, 2014
119

중산층 자녀 양육 비용, 평균 24만불 시대  image

Nov 11, 2014
118

생활의 지혜 총정리  image

Nov 11, 2014
117

메일 사기 안당하려면……우편법 기본으로 살펴봐야  image

Nov 05, 2014
116

버지니아, 가을맞이 사과농장 나들이 어떠세요? image

Nov 05, 2014
115

해외취업 꿈꾸는 미국 젊은층 비율 절반 이하 image

Nov 05, 2014
114

Drive-Thru  서비스 속도 지체에 소비자 불만 거세져 image

Nov 05, 2014
113

가을에 태어날 아이들에 대한 흥미로운 연구  image

Nov 05, 2014
112

내 아이 아침건강은 씨리얼로?  image

Nov 05, 2014
111

결혼상태, 여성 빈곤율에 큰 영향  image

Nov 05, 2014
110

세균 덩어리 수건, 잘 세탁하고 계시나요 ?? image

Nov 05, 2014
 


워싱턴 미주경제 - 4115 Annandale Rd. suite 207 Annandale, VA 22003 703)865-4901

뉴욕 미주경제 - 600 E Palisade Ave. suite 3 Englewood Cliffs, NJ 07632 201)568-1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