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이민

코로나 만연속 대학은 안전할까?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전국의 대학들이 캠퍼스 재개방 계획을 서서히 공개하면서 안전에 대한 우려가 엇갈리고 있다.

많은 대학, 특히 살아 남기 위해 주로 학비에 의존하는 소규모 대학교는 온라인 수업이 계속되면 등록 학생수가 줄어들고 수익이 감소할 것을 우려한다.

이 때문에 안전하지 못함에도 불구하고 학교를 개방하려는 의도가 있다고 교수와 학생들은 의심하고 있다.


지난 주 기준으로 약 1,000개 이상의 캠퍼스 중 재개 계획을 추적하고 있는 63%의 대학이 직접 학기를 제공하고 17%는 하이브리드 모델로 운영되며 8%만이 온라인 강의로 진행할 것으로 파악됐다. 나머지 7%는 개방하는 방법을 고려 중이고 나머지 5%는 여전히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대학들은 캠퍼스에 사회적 거리 두기에 따른 교실 좌석 배치, 청소 횟수 증가, 안면 마스크 제공, 열 검문소와 기숙사 검역 시설과 같은 예방 조치를 마련했다. 대부분의 캠퍼스는 코로나바이러스 테스트와 연락 추적을 강조하면서, 일부는 추수 감사절까지 쉬는 시간을 없애고 학기를 마치도록 학사 일정을 수정했다.


이러한 캠퍼스 준비에는 학교에 수백만 달러의 비용 부담을 줄 것으로 예상되며, 대부분 예산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리고 대유행이 계속 진행되면서 학생과 교수진은 학교 당국이 가을 학기 계획을 세분화하고 건강 관리, 공정한 임금과 정책 시행에 대한 행정적 결정에 투명성을 요구하고 있다.


주 마다 권장 기준 달라 혼선 불가피

공립 대학 시스템의 일부인 조지아 대학은 조지아 주에서 발행한 정책을 따르고 있다.

조지아는 공개적으로 마스크를 권장하고 요구하지는 않기 때문에 교실에서 얼굴 가리개 나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는 의무는 없다. 


수백 명의 사람들이 조지아 대학 시스템에 정책 개정을 요청하는 온라인 청원서에 서명했지만 주립 대학은 주 정책을 준수해야 하는 측면에서 볼 때, 사립 대학에 비해 유연성이 훨씬 떨어질 수 밖에 없다. 또한 보수적인 성향의 대학들은 마스크 착용이나 사회적 거리 두기를 거부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학생들은 대학이 사회 활동을 줄이려는 노력에도 불구하고 캠퍼스가 개방될 때 안전하지 않을 수 밖에 없다. 20대 초반의 젊은이들은 위험을 찾는 행동에 참여할 가능성이 높으며, 밀접하게 접촉되는 주거 생활의 현실은 이를 필연적으로 만든다.


학교 당국의 금지 혹은 자제 요청에도 파티는 여전히 하게될 것이며 최소한의 접촉은 강의실이나 학생회관, 식당, 캠퍼스 버스 안에서 필연적으로 나타날 수 밖에 없다.

밀도를 줄이고 캠퍼스 내 활동 인원을 제한하기 위해 일부 대학은 직접 또는 온라인 과정으로 구성된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구하고 있다. 


일부 대학은 캠퍼스로 돌아오는 것이 불편할 경우 교수가 휴직을 하도록 강요하고 있으며 원격 교육 능력은 기관마다 그리고 교수마다 다르다. 

대학의 인력은 전적으로 전임 교수로만 구성되는 것은 아니어서 겸임과 대학원생은 재정적으로 더 취약한 경향이 있고 노동 보호 수준도 훨씬 낮다. 


일부 대학은 신체적으로 거리를 두고 청소를 늘리고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며 수업 시간을 주말까지 연장해 강의실 수용 능력을 줄이도록 요구하고 있다.

강의실은 학생들과 교수가 함께 모이는 장소이기 때문에 위험이 여전히 도사리고 있다.


실험실이나 현장 작업과 같은 독특한 천연 자원을 활용하는 코스가 안전 대책 측면에서 어떤 모습을 보일지 명확한 그림을 가지고 있지 않다. 대학은 또한 그들이 속한 지역 사회로부터 격리되지 않는다. 

학생들 접촉이 위험 가장 커
학교 규모에 따라 캠퍼스는 풍경의 상당 부분을 차지할 수 있으며, 이 도시와 도시의 주민과 비즈니스 업체들은 매년 왔다갔다하는 학생들의 물결에 익숙하다. 
그러나 올 가을에 다시 발병할 경우 의료 시스템이 과도하게 증가할 가능성이 있어 새로운 위험에 처하게 된다.

학교는 학생, 교직원 또는 교수들이 바이러스를 가지고 다니는 것을 피할 수 없는 구조라고 인정한다. 목표는 캠퍼스 재개방에 대한 접근 방식을 구현하여 감염의 부담과 질병의 심각성을 완화하는 한편, 정상적인 캠퍼스 생활 중단을 최대한 줄이는 것에 있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회적 거리를 두면 감염 가능성을 줄일 수 있지만 사람들과 접촉하지 않고 캠퍼스 생활을 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대학은 많은 사회적 접촉을 통해 밀접하게 연결된 환경이다. 

모델에 따르면 학부생이나 대학원생은 한 학기 동안 적어도 529 명의 학생들과 교실을 공유할 가능성이 있다. 보통 학생들은 수업을 공유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비교적 쉽게 연락할 수 있다. 학생의 거의 60%가 다른 학생 한 명을 통해 서로 연락할 수 있고, 92%가 다른 두 학생을 통해 서로 연락할 수 있으며, 96.6%의 학생이 3명의 다른 학생을 통해 서로 연락할 수 있다.
학부생들은 훨씬 더 밀접하게 연결되어 거의 90%가 단 한 명의 학생으로 연결되어 있으며 99.8%는 두 명의 학생으로 연결되어 있다.

이처럼 거의 모든 학생이 간접적으로 접근할 수 있다는 사실은 놀랍다. 개입하지 않고 그냥 놔두면 대학 한 곳에서 30일 동안 2,000명 이상이 감염될 수 있다.
처음 감염된 사람의 수는 2.2일마다 두 배가 될 수 있다.

다시 말해, 첫 감염 후 30일 이내에 2,000명 이상의 사람들이 감염될 것이며 약 90%가 학기 중간에 감염될 가능성이 있다.
대학이 표준 시나리오에서 다른 모든 예방 조치를 취한다고 가정하면, 30명 이상의 수강생이 있는 수업을 직접 대면으로 진행하고 시뮬레이션 모델에 따른 감염자를 계산하면 43 명으로 감소한다. 학교에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감염자는 131 명으로 증가한다. 대규모 집단이 모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실제로 이 질병의 확산에 큰 영향을 미친다. 일부 큰 강의는 실제로 확산시키기에 충분하기 때문에 큰 클래스를 열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시뮬레이션에 의한 바이러스 확산 추정 모델은 학업 환경의 역할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 시나리오에서 제공되는 최고의 사례 수는 학생들이 수업 밖에서 최소한으로 상호 작용하는 것에 의존한다. 이런 예측은 학생의 사교 활동 정도에 따라 10배 이상 증가할 수 있다.
학생들이 최선을 다해 지침을 따르고 안전을 유지하더라도 바이러스에 노출될 수 있는 작은 환경에 직면하게 된다. 

대학은 수천 명에서 수만 명까지 같은 공간 안에서 생활하는 곳이란 점을 학교 당국은 다시 한번 점검해야 한다. 


List
Today 0 / All 393


워싱턴 미주경제 - 4115 Annandale Rd. suite 207 Annandale, VA 22003 703)865-4901

뉴욕 미주경제 - 600 E Palisade Ave. suite 3 Englewood Cliffs, NJ 07632 201)568-1939